소믈리에자격증 와인비전 WSET

호주 리슬링 와인에 대한 짧은 이야기 본문

와인 이야기

호주 리슬링 와인에 대한 짧은 이야기

와인비전 WSET 와인비전 2013. 1. 8. 09:49


호주 리즐링의 역사는 1838년에 '윌리암 마카써(William Macarthur)'가 뉴 사우쓰 웨일즈(New South Wales)의 펜리쓰(Penrith) 근교에 리즐링 포도나무를 심으면서 시작되었습니다. 그때부터 리즐링은 1990년대 초반에 샤도네가 인기를 끌며 재배지를 급격히 늘리기 전까진 호주에서 가장 많이 키우는 청포도였습니다. 

따스한 호주 날씨는 리즐링의 껍질을 두껍게 만드는데, 때때로 그 두께가 독일산 리즐링 껍질의 일곱 배가 될 때도 있다고 합니다. 이러한 특성을 지닌 호주산 리즐링 와인은 병 속에서 숙성이 덜 되었을 경우엔 오일리한 구조감에 시트러스 풍미를 보여주며, 숙성되어 가면서 신선한 풍미와 산도가 부드럽게 밸런스를 이룹니다. 호주 리즐링 와인은 산화 작용이 일어나지 않도록 스테인레스 스틸 발효조에서 낮은 온도로 발효하는 것이 보통이며, 발효 후에는 일찌감치 병입합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