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믈리에자격증 와인비전 WSET

한밤중의 즐거운 벗 - 산타 알리시아 본문

7인 7색 와인투데이

한밤중의 즐거운 벗 - 산타 알리시아

와인비전 WSET 와인비전 2013. 8. 19. 09:25



한밤중에 출출하여 냉장고를 열었습니다. 어느 집 냉장고에나 있을 법한 재료, 계란이 눈에 띄었습니다. 뭘 해먹을까 몇 초간 고민하다가 감자 오믈렛을 만들어 먹기로 결정했습니다. 감자를 얇게 썰어 노릇하게 익히고 그 위에 계란을 부드럽게 풀어서 부었습니다. 그리고 먹다남은 파마산 치즈를 냉동실에서 발견하고는 가볍게 긁어 넣었습니다. 마무리로 트러플 카르파치오(이건 항상 있는 것은 아닙니다)를 흩뿌리고 동그랗게 말아냈습니다. 배고픈 참이어서 그랬는지 트러플 향에 담백한 감자와 짭쪼름한 치즈가 잘 어우러지네요.

먹다보니 목이 메어 어제 먹다 남은 와인을 한 잔 따라 마셨습니다. 칠레산 산타 알리시아(Santa Alicia)입니다. 가격에 비해 맛이 훌륭한 와인은 찾아보면 참 많은거 같습니다. 비록 늦은 밤이지만 허전한 배를 고급스럽게 채워준 계란양과 와인군에게 감사를 보냅니다.

<삼청동 쉐 시몽(Chez Simon) 오너 쉐프 심순철>



2 Comments
댓글쓰기 폼